상단여백
HOME 포토&TV 포토
생극면 자율방재단, ‘응천십리 벚꽃길’ 방역 총력전
(사진제공=음성군청)
(사진제공=음성군청)

봄꽃 대표주자 벚꽃이 개화하기 시작하면서 생극면 내 벚꽃 명소인 ‘응천십리 벚꽃길’에 많은 상춘객이 몰릴 것으로 예상되면서,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생극면 자율방재단과 생극면이 총력전을 펼치고 있다.

생극면 행정복지센터 직원과 생극면 자율방재단 단원, 응천십리벚꽃길 보존회 회원들은 4일 ‘응천십리 벚꽃길’ 방문객들을 대상으로 코로나19 감염 확산을 막기 위해 방역수칙 준수 현장계도와 홍보활동을 실시했다.

(사진제공=음성군청)

김병수 생극면 자율방재단장은 “평소 주말이면 가족단위 나들이객들이 응천공원을 많이 찾고 있는데, 이번 주부터는 벚꽃이 많이 개화해 더 많은 인원이 몰릴 것으로 생각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코로나19 확산 우려가 있는 만큼, 지역 내 방역을 위해 적극적으로 홍보활동을 펼치겠다”고 전했다.

한편, 생극면 자율방재단은 벚꽃이 질 때까지 코로나19 지역 확산 방지를 위해 주기적으로 방역 소독을 실시하고, 이용객들이 방역수칙 철저히 준수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계도해 나갈 예정이다. 

음성타임즈  webmaster@estimes.co.kr

<저작권자 © 음성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음성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