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음성군
원남면 남녀새마을지도자, 주봉리 도라지밭 ‘일손돕기’
(사진제공=음성군청)

음성군 원남면 남녀새마을지도자협의회(회장 박정균, 부녀회장 정인화) 회원 30여 명이 6일 원남면 주봉리 소재 도라지밭 일손돕기에 나섰다.

일손을 지원받은 농가주는 “최근 코로나19로 인해 부족해진 일손으로 심각한 어려움을 겪고 있었는데, 새마을협의회에서 도와준 덕분에 걱정을 덜게 됐다”며 고마움을 표했다.

(사진제공=음성군청)

박정균 회장과 정인화 부녀회장은 “농촌 일손부족으로 어려움을 겪는 주민을 위해 앞으로도 필요로 할 때마다 힘을 보태겠다”며 “농사 적정시기를 놓치지 않도록 일손봉사에 적극적으로 동참하겠다”고 말했다.

이재선 원남면장은 “코로나19로 일손이 부족한 상황에서 새마을협의회의 일손돕기 동참 덕분에 지역농가가 시름을 덜게 됐다”며 “앞으로도 꾸준히 이어질 일손돕기 봉사에 부족한 점이 없도록 행정적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화답했다.

(사진제공=음성군청)

음성타임즈  webmaster@estimes.co.kr

<저작권자 © 음성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음성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