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정치·행정
조병옥 군수, ‘충북혁신도시 송전선로 지중화사업’ 정부지원 요청행안부 · 국토부 방문, 특별교부세 및 현안사업 지원 건의
행정안전부를 방문한 조병옥 음성군수 일행(오른쪽)이 이승우 재난안전관리본부장(왼쪽)과 면담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음성군청)

조병옥 음성군수가 13일 행정안전부와 국토교통부를 잇달아 방문해 특별교부세 지원과 내년도 현안사업에 대한 지원을 적극 건의했다.

조병옥 군수는 이날 행정안전부 이승우 재난안전관리본부장, 김경태 교부세과장, 조덕진 재난관리정책과장을 차례로 만났다.

이 자리에서 조 군수는 ▲음성읍 배수지 시설개선 ▲삼성면 덕정리 소방도로 개설 ▲음성천 재해위험 취입보 정비 ▲삼성 용대리 소교량 재가설 공사 ▲감곡면 월정리 상수도 공급전환 등의 지방SOC 사업과 재난 안전예방 사업의 당위성을 설명하고, 총 5개 사업에 대해 특별교부세 39억원을 지원해 줄 것을 요청했다.

이어 국토교통부 혁신도시발전추진단을 찾은 조 군수는 충북혁신도시 고압 송전선로 지중화사업에 대한 정부의 관심을 거듭 환기시켜 나갔다.

먼저 조 군수는 “충북혁신도시는 전국 혁신도시 중 송전선과 송전탑으로 인해 주변 지역과의 단절뿐만 아니라 혁신도시 확장개발과 연계 발전성이 차단된 유일한 지역”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이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송전선로 지중화 사업이 꼭 필요하다. 음성군의 숙원사업인 충북혁신도시 고압 송전선로 지중화사업에 대해 정부가 적극적으로 나서줄 것”을 요청했다.

음성타임즈  webmaster@estimes.co.kr

<저작권자 © 음성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음성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