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TV 포토
고사리손으로 나누는 ‘따뜻한 나눔’영재몬테소리유치원, 직업체험 소품 판매 수익금 51만 3천원 기탁
(왼쪽 두번째부터) 조윤서, 최지우, 박민태, 김여원 어린이, 유남심원장 (제공=음성군청)

영재몬테소리유치원은 17일 대소면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외계층에게 전달해 달라며 이웃돕기 성금 51만 3천원을 전달했다.

이 날 성금은 원아들이 직업체험을 통해 직접 만든 크리스마스 소품을 판매한 수익금으로 마련한 것으로 알려졌다.

유남심 원장은 “아이들이 놀이를 통해 경제를 배우고 어려운 이웃에게 성금을 전달하는 기회가 되어 더욱 뜻이 깊었다”며 “아이들의 따뜻한 마음이 소외된 이웃에게 잘 전달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현연호 대소면장은 “아이들의 온정이 추운 겨울을 녹여주는 것 같다”며 “나눔 문화가 꽃피는 훈훈한 대소면을 만드는데 더욱 노력하겠다”고 화답했다.

영재몬테소리유치원은 2013년부터 유치원 프리마켓을 통한 판매 수익금으로 굿네이버스,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등에 기부금을 전달하는 등 꾸준히 어려운 이웃을 돕고 있다.

음성타임즈  webmaster@estimes.co.kr

<저작권자 © 음성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음성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