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정치·행정
조병옥 음성군수, 전국혁신도시협의회 부회장에 선출공공기관 지방 이전 시 혁신도시 우선 이전 원칙 재강조

조병옥 음성군수(사진)가 차기 전국혁신도시협의회 부회장에 선출됐다.

음성군에 따르면 유희태 전북 완주군수가 회장으로 선출됐고, 조병옥 음성군수와 윤병태 전남 나주시장이 부회장에 이름을 올렸다.

새롭게 구성된 회장단 임기는 1년으로, 한 차례 연임이 가능하다.

전국혁신도시협의회는 29일 충북 진천에서 전국 9개 혁신도시, 11개 시・군・구 단체장으로 구성된 2022년 전국혁신도시협의회 정례회를 가졌다.

이날 정례회에서는 국가균형발전을 이루기 위해 조성된 혁신도시의 성공적인 발전을 위해 공공기관 지방 이전 시 혁신도시 우선 이전 원칙 재강조 필요성을 논의하며 회원 도시가 공동 대응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혁신도시 발전지원센터 지원 의무화 근거 마련 △혁신도시 복합혁신센터 운영비 국비 지원 △혁신도시 기반시설 유지보수비 국비 지원 △산학연 클러스터 용지 건축물 허용용도 완화 등 5건의 안건에 대해서 논의했다. 

전국혁신도시협의회 정례회 참석 지자체장들.

조병옥 음성군수는 이날 전국혁신도시협의회 정례회에 참석해 혁신도시의 지역 거점도시 역할과 활성화를 위해 ‘공공기관 지방이전 시 혁신도시 우선 이전’을 강력히 촉구했다. 

이어, 조 군수는 혁신도시의 지역 거점도시 역할과 활성화를 위해 '공공기관 지방이전 시 혁신도시 우선 이전'을 강력히 촉구하고, 혁신도시의 내실 있는 성장과 주민 정주여건 개선을 위해 정부차원의 관심과 지원 필요성을 강조했다.

한편, 충북혁신도시는 11개 공공기관이 이전 완료했다.

음성군에서는 국립소방병원 건립지원, 국민체육센터 건립, 공영주차장 건립, 일자리 연계형 주택, 치유의 숲 등 주민 정주 여건 개선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 중이다.

음성타임즈  webmaster@estimes.co.kr

<저작권자 © 음성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음성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