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경제
충북 시·군 주도 '레이크파크 연계 사업' 특별조정교부금 290억 지원충북도, 시군 특화 공모사업 선정…음성 삼형제 저주시 둘레길 조성 등
충북도청 ⓒ 뉴스1

충북도는 시·군이 주도하는 레이크파크 르네상스 사업에 특별조정교부금 290억원을 지원한다고 23일 밝혔다.

도는 지난 9월부터 시·군 특화 레이크파크 르네상스 사업 공모를 진행했다.

도는 괴산군의 괴농귀촌 주택단지 조성사업과 보은군 귀농·귀촌 레이크 힐링타운 조성사업을 최우수로 선정했다. 최우수 지자체에 각 50억원을 지원한다.

옥천군 창업농 사관학교 설립과 증평군 레이크파크 연계 체류형 스마트 농촌 조성 사업은 우수 사업으로 선정해 40억원씩 지원한다.

장려 사업인 영동 알천터 스마트팜 단지 조성사업과 음성 삼형제 저주시 둘레길 조성에는 각 30억원, 청주 문화와 테마가 있는 명암유원지 조성 등 5개 사업에는 10억원씩 지원할 계획이다.

그동안 특별조정교부금은 소규모 숙원사업 위주로 지원했다. 이번에는 민선8기 핵심 공약인 레이크파크 르네상스 사업과 연계한 시·군의 특색 있는 사업을 지원하기로 했다.

도 관계자는 "특색있는 사업을 적극 지원해 시·군 주도형 레이크파크 르네상스를 실현하겠다"라고 말했다. /기사출처 뉴스1

음성타임즈  webmaster@estimes.co.kr

<저작권자 © 음성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음성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