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스포츠 공연&전시
통폐합 능산초, 아쉬운 작별무대 … ‘100년 전 어느 학생의 일기’음성교육지원청, 학교문화예술교육 성과 나눔 한마당 개최
능산초 학생들의 공연 모습/사진제공=음성교육지원청.

음성교육지원청은 13일 ‘학교 문화예술교육 성과 나눔 한마당’을 개최했다.

이번 발표회는 뮤지컬, 대취타, 탈춤, 플롯 등 학교별 다양한 공연으로 이루어졌다.

특히, 2022년도를 마지막으로 통폐합되는 능산초 전교생이 함께 참여한 뮤지컬 ‘100년 전 어느 학생의 일기’를 선보였다. 능산초는 내년부터 삼성초와 통폐합된다.

학생들은 100년 전 독립운동을 위해 태극기를 들고 거리로 나섰던 당시 학생들의 모습을 뮤지컬무대로 꾸며, 자랑스러운 선조들처럼 꿋꿋이 자신의 길을 걸어 나가겠다는 의지를 표현해 감동을 선사했다.

능산초 학생들의 공연 모습/사진제공=음성교육지원청.

공연에 참여한 능산초 학생들은 “다른 학교 친구들 앞에서 그동안 함께 노력했던 노래와 춤, 랩 공연을 보여줄 수 있어서 너무 뿌듯했다. 학교는 사라지지만 오늘 함께한 추억은 영원히 기억될 것 같다”며 입을 모았다.

이영정 교육장은 “학교 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예술 역량 습득은 물론 예술을 보다 가까이 접하고, 삶에 의미있는 경험으로 만들어 가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학생 문화예술교육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지원을 하겠다”고 화답했다.

한편 이번 행사는 교육부 주관 농어촌학교 문화예술교육 시범사업, 학교 예술강사 지원사업, 지역 문화예술교육 활성화 사업을 통해 학생들이 학교에서 갈고 닦은 재능을 펼치는 장을 마련하기 위해 기획됐다.

음성타임즈  webmaster@estimes.co.kr

<저작권자 © 음성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음성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