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TV 음성의 소리
영상/ “사랑과 나눔”…음성품바축제, 2023 충북 최우수 축제 선정4년연속 문화관광축제 지정, 9,500만원 지원
우수축제, 옥천 지용제 · 괴산고추축제 선정

제23회 음성품바축제 사진전 금상 수상작, 한명희씨의 '음성품바축제'.

음성품바축제가 2023년 충청북도 최우수 축제에 선정됐다.

충청북도는 6일 지역을 대표할 수 있는 ‘2023년 충청북도 지정축제’ 6개를 선정·발표했다.

이번에 지정된 축제는 도내 11개 시‧군에서 신청한 지역축제들을 대상으로 서류심사 및 현장평가 등을 거쳐 충청북도 지역축제육성위원회 심의를 통해 최우수‧우수‧유망 3등급 선정됐다.

최우수 축제에는 ‘품바, 사랑과 나눔을 품다’를 주제로 방문객에게 즐거움을 선사한 음성품바축제가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2020년부터 4년 연속 문화관광축제에 지정된 음성품바축제의 경우 국비를 포함해 9,500만원을 지원할 예정이다.

제23회 음성품바축제 천인의 엿치기.

우수 축제로는 정지용 시인을 추모하며 다양한 문학 관련 축제콘텐츠를 갖춘 옥천 지용제와 유기농 농특산물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한 괴산고추축제가 선정됐다.

유망 축제는 영동포도축제, 증평인삼골축제, 단양온달문화축제를 각각 선정됐다.

충청북도는 지정축제에 대해 최우수 3,500만원, 우수 각 2,500만원, 유망 각 1,500만원의 도비를 차등 지원한다.

장우성 충북도 관광과장은 “우수한 지역축제의 적극적인 발굴‧육성을 통해 지역 대표축제의 발전 기반을 조성하고 경쟁력 확보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고병택 기자  marco1717@naver.com

<저작권자 © 음성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병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