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플&라이프 인물
이기동 전 의장, TBN 충북교통방송 제2대 사장에 선임3월 2일 취임식 갖고 본격 업무 시작

TBN 충북교통방송 제2대 사장에 이기동 전 충북도의회 의장(사진)이 선임됐다.

신임 이기동 사장은 다음달 2일 오전 10시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취임식을 갖고 본격적인 업무에 들어간다.

이 사장은 충북도의원에 당선된 이후 충청북도 공직자윤리위원회 위원, 충북도의회 교육사회위원장, 충북도의회 의장 등을 역임하면서 지역 발전에 크게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 사장은 지난해 12월 충북교통방송 사장 공개모집에 응시해 지난 23일 제2대 사장으로 공식 선임됐다.

임기는 2023년 2월 28일부터 2025년 2월 27일까지 2년간이다.

충북 음성군 출신인 이 사장은 충주고, 충북대 경영학과를 졸업했고, 단국대학교에서 석사학위를 받았다.

이 사장은 “충북도민의 권익을 대변하고, 빠르고 정확한 교통정보를 제공함은 물론 AI시대를 맞아 다양하고 재미있는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개발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특히, 최첨단 시스템을 바탕으로 하는 스마트 교통방송을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한편, 지난 2020년 11월 24일 개국한 충북교통방송은, 충북 일원은 FM 103.3MHz, 충주는 FM 93.5MHz로 충북 전역에서 들을 수 있다.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TBN 교통방송)으로도 청취할 수 있다.

고병택 기자  marco1717@naver.com

<저작권자 © 음성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병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