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사회·교육
<생활정보> 한독의약박물관 문화유산 활용프로그램 참가자 모집음성군, 3년째 문화유산 활용사업 공동 추진
동의수세보원, 조선식물향명집 의약서 중심
빛살로 빚은 유물 등 3가지 프로그램 운영
유치원 · 중고생 포함한 가족, 누구나 무료
지난해 문화유산 활용사업 운영 모습/제공=음성군청.

음성군은 한독의약박물관과 ‘2023년 충청북도 문화유산 활용사업’ 프로그램을 공동으로 진행한다고 7일 밝혔다.

이 사업은 한독의약박물관 소장 유물 중 2022년 국가중요과학 기술자료로 지정된 ‘동의수세보원’, ‘조선식물향명집’ 의약서를 중심으로 ‘거북이 모양 약맷돌’, ‘청동 초두’ 등을 활용해 ▲몸바탕을 찾아라! ▲자음과 모음으로 지은 이름 ▲빛살로 빚은 유물 등 3가지 프로그램로 구성된다.

여름방학 기간인 8월에 최초의 한글 식물명 목록인 ‘조선식물향명집’의 제작 배경을 알아보고, 재미있는 카드 게임을 통해 여러 약재의 우리말 이름을 알아보는 ‘자음과 모음으로 지은 이름’과 여러 유물에 새겨진 문양의 의미를 탐색하고 찾아보는 ‘빛살로 빚은 유물’이 진행된다.

또 ‘동의수세보원’을 중심으로 사상의학에 대해 알아보는 ‘몸바탕을 찾아라!’는 9월 중 첫 선을 보일 예정이다. 

지난해 문화유산 활용사업 운영 모습/제공=음성군청.

프로그램은 유치원생부터 중고등학생을 포함한 가족이라면 누구나 무료로 참가 가능하다. 

예약 및 프로그램 관련 문의는 한독의약박물관 홈페이지(https://www.handokmuseum.com)와 전화로 문의(043-530-1004)하면 된다.

채수찬 문화체육관광과장은 “선조들의 지혜를 재조명 할 수 있는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청소년들이 우리 의약에 대해 흥미를 느끼는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음성군과 한독의약박물관은 2021년부터 문화유산 활용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지난해 음성박물관 건립을 위한 업무협약을 추진하는 등 문화유산 협력관계를 맺고 있다.

음성타임즈  webmaster@estimes.co.kr

<저작권자 © 음성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음성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