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정치·행정
음성군, 2023년도 2회 추경 9290억원 편성…1회 대비 355억원 ↑일반회계 361억↑ · 특별회계 6억↓, 재난예방·주요현안 반영
고강도 세출구조 조정과 지방세 증액분으로 재원 마련
음성군청사.

음성군은 1회 추경 8935억원 대비 355억원을 증액한 9290억원 규모로 2023년도 제2회 추경예산안을 제359회 음성군의회 임시회에 제출했다.

회계별로는 일반회계는 361억이 늘어난 7953억원, 특별회계는 6억원이 감액된 1336억이다.  

이번 추경은 세수악화로 인한 지방교부세 등 의존재원이 감소될 것으로 예상돼 고강도 세출구조 조정과 지방세 증액분으로 재원을 마련했다. 

제2회 추경에 반영한 주요 사업을 보면 ▲호우피해 응급복구비 3억 6천만원 ▲재해위험저수지 정비사업 4.2억원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 40억 ▲감곡면 무명교 재가설 8억원 ▲군도유지보수 사업 5억 7천만원 등 이다.

또한 ▲건물형 태양광 실증센터 구축 14억원 ▲삼성복지회관 건립 17억원 ▲도시가스 공급시설 설치지원 1억원 ▲기업정주여건 개선 보조사업 7.9억원 ▲농어촌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사업 2.2억원 ▲AI휴지기제 지원 7억원 ▲농기계임대사업소 신축사업을 위한 토지매입비 6억원 ▲염화칼슘 구입비 등 겨울철 제설작업 보완대책비로 7천만원 등을 반영했다.

조병옥 음성군수는 “이번 추경 편성은 세수악화와 경기침체로 열악한 재정여건 속에서 연내 집행이 불가능한 사업비의 고강도 세출 구조조정을 통해 재원배분을 효율화 했다”고 말했다.  

이어 “다만 지역주민의 안전을 위해 지난 수해피해의 신속한 복구와 재난예방, 주요현안사업이 차질 없이 추진 될 수 있도록 편성했다”고 전했다.

이번 추경안은 제359회 음성군의회 임시회에서 예산결산특별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22일 의결할 예정이다.

음성타임즈  webmaster@estimes.co.kr

<저작권자 © 음성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음성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