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정치·행정
“농어촌버스 노선 전면 개편” … 음성군, 연구용역 최종보고회 개최음성과 진천 경계 구분 없던 노선들, 각 지자체 내 운행
신규 간선 노선 2개 발굴, 친환경 수소저상버스 4대 투입
/사진제공=음성군청.

음성군은 4일 음성군청 대회의실에서 ‘음성군 농어촌버스 노선 전면 개편 연구용역’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보고회에서는 음성군의 농어촌버스 현황에 따른 노선 개편의 필요성과 개편 방안을 제시·논의하고 참석자들의 의견 청취 및 질의·답변시간 등이 진행됐다.

노선 개편안의 주요 내용으로는 음성군과 진천군의 공동배차 운영 방식에서 비롯되는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해 음성군과 진천군의 경계 구분 없이 넘나들던 노선들을 각 지자체 내에서만 운행하도록 조정했다.

/사진제공=음성군청

또한 신규 간선 노선 2개를 발굴했으며, 해당 노선에는 친환경 수소 저상버스 4대를 투입해 운행할 예정이다. 

이 밖에 음성읍과 금왕읍 주요 생활 SOC 시설의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마을 순환버스를 운행하는 계획안도 담겨 있다.

조병옥 군수는 “군민들의 발이 되어주고 있는 농어촌버스의 노선 전면 개편을 통해 배차간격 축소 등 대중교통 이용 편의성을 확대하고, 버스 이용률도 제고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확정된 노선 개편안은 농어촌버스 운수사와의 협의 과정을 거쳐 내년 1월부터 시행된다.

/사진제공=음성군청

음성타임즈  webmaster@estimes.co.kr

<저작권자 © 음성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음성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