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경제
음성군, 지방세정 연찬회 세정일반 ‘최우수·장려상’ 수상세정과 박윤아 주무관 ‘최우수상‘, 박정우 주무관 ‘장려상’
2024년 지방세 징수 우수기관 장려상 수상
음성군 수상 단체사진 (제공=음성군청)
(왼쪽부터) 세정과 박윤아 주무관, 박정우 주무관 (제공=음성군청)

음성군은 충청북도 주관 ‘2024년 지방세정 연찬회’에서 세정일반 분야에서 세정과 박윤아 주무관(세무9급)이 ‘최우수상’, 체납‧징수 분야에서 세정과 박정우 주무관(세무7급)이 ‘장려상’을 각각 수상했다고 7일 밝혔다.

지난 4일부터 5일까지 충북도와 시·군 지방세 담당공무원, 충북세정포럼 위원 등 1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충북 세정포럼과 지방세정 연찬회가 영동 일라이트 호텔에서 동시 개최됐다.

충북 세정포럼에서는 지방 교육 환경 변화와 지방 재정의 개편 방향에 대해 여러 분야의 전문가들이 토론을 펼쳤다.

박윤아 주무관 발표모습 (제공=음성군청)

이어 열린 연찬회에서는 1차 서면 심사에서 통과한 세정일반 분야 6건과 체납징수 우수사례 6건에 대한 연구과제 발표대회와 시상식이 진행됐다.

박윤아 주무관은 세정일반 분야에서 ‘카페인세 도입 및 과세 방안’이라는 주제로 지방재정의 확충을 위한 신 세원 발굴로 카페인세의 도입을 주장했다.

카페인세의 정의와 도입 필요성, 도입 후 예상되는 세수의 추정치에 대해 논리적으로 의견을 개진해 높은 평가를 받았다.

박정우 주무관 발표모습 (제공=음성군청)

박정우 주무관은 체납징수 분야에서 ‘출자증권 체납처분을 통한 체납액 징수’를 사례로 체납자의 출자 증권 선점유와 공매를 통한 고질 체납을 징수한 경우를 설명하며 업무에 실무적으로 적용할 수 있는 절차를 소개했다.

또한 음성군은 이날 올해 지방세 징수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장려상을 수상했다.

안정옥 세정과장은 “이번 결과는 평소 세무 공무원들이 열정을 갖고 부단히 노력한 결과”라며 “앞으로도 세수 환경 변화에 맞는 세원 발굴과 세무 공무원 역량 강화를 위해 꾸준히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충청북도 주관 연찬회에서 2023년 최우수상, 특별상, 2022년 우수상, 2021년 장려상, 2020년 우수상, 2017년 최우수상을 수상하는 등 매년 좋은 성적을 거둬 왔다.

음성타임즈  webmaster@estimes.co.kr

<저작권자 © 음성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음성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