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런일 저런일 공연&전시
음성경찰, 소유권 없는 오피스텔 월세보증금 1억 편취 50대 송치부동산 중개업자 3명은 불송치 결정
/뉴스1DB

충북 음성경찰서는 오피스텔을 소유한 것처럼 임차인들을 속여 임대차 계약을 맺은 뒤 월세 보증금을 가로챈 혐의(사기)로 50대 남성 A 씨를 불구속 송치했다고 14일 밝혔다.

A 씨는 음성군 맹동면 한 오피스텔의 임대차 권한을 가지고 있는 것처럼 속여 세입자 12명으로부터 월세 보증금 1억여 원을 편취한 혐의다.

그는 2022년 오피스텔을 신축했지만, 소유권을 신탁회사에 맡긴 뒤 이를 담보로 금융기관으로부터 자금을 대출받았기 때문에 임대차 권한을 잃은 상태였다.

애초 피해자는 이 오피스텔에 거주하고 있던 160여 명이었지만, 대부분 월세를 공제받거나 합의를 하면서 피해 규모가 줄어든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A 씨와 함께 고발당한 부동산 중개업자 3명에 대해서는 혐의가 없다고 보고 불송치 결정했다./뉴스1

음성타임즈  webmaster@estimes.co.kr

<저작권자 © 음성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음성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