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경제
음성군농기센터, 잔류농약 국제분석능력평가 ‘적합’ 판정분석 능력 정확성 입증…안전한 농산물 생산
잔류농약 분석 모습 (제공=음성군청)

음성군농업기술센터는 지난 5월 영국 식품환경연구청(FERA)에서 주관한 잔류농약 국제분석능력평가(FAPAS)에 참여해 잔류농약 부문의 분석 능력을 인정받았다고 8일 밝혔다.

국제 분석능력평가(FAPAS)는 잔류농약·중금속·식품첨가물 분야 분석 능력을 평가하는 국제 인증 숙련도 프로그램으로 제공받은 시료를 분석 후 잔류농약 성분의 농도를 표준점수와 비교해 ±2 이내면 분석 능력을 신뢰할 수 있는 수준으로 평가하고 있다.

음성군 농산물안전분석실은 센터에서 검사 중인 463종의 농약성분 중 시료에 포함된 14종의 농약을 모두 검출해 14종 ‘만족’ 평가를 받아 잔류농약 분석 능력의 정확성을 입증했다고 전했다.

한편 농산물안전분석실은 군의 안전한 농산물 생산을 위해 연간 약 7000만 원을 투입해 약 330건의 농산물 분석을 하고 있으며 지역 로컬푸드와 학교급식지원센터 등 음성군에 안전한 농산물 제공을 위해 힘쓰고 있다.

농산물안전분석실은 관내 농업인이면 무료로 잔류농약 463종을 분석해 제공하고 있으며 분석을 원하는 농업인은 시료 200g 정도를 가져와 의뢰하면 2주 내에 결과를 받아 볼 수 있다.

채기욱 소장은 “국제분석능력평가에서 인증을 받은 만큼 음성군 농업인분들이 안전한 농산물을 생산하고 소비자들이 믿고 먹을 수 있는 농산물 생산 기반을 조성하는 데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음성타임즈  webmaster@estimes.co.kr

<저작권자 © 음성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음성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