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충북도
진천군 덕산면 ‘읍(邑) 승격’…행안부 승인자치법규 제정 절차돌입…대규모 행사도 준비
덕산면 읍 승격 축하 현수막

충북 진천군은 덕산면이 행정안전부로부터 읍(邑) 승격 승인을 받았다고 14일 밝혔다.

이에 따라 진천군은 1읍·6면에서 2읍·5면의 행정체제를 갖추게 됐다.

진천군은 지난해 11월 덕산면 인구가 2만명을 넘자 기본계획 수립, 주민의견 수렴, 현황조사서 작성, 군의회 협의 등을 거쳐 충북도에 읍 설치 건의서를 제출하는 등 행정절차를 추진했다.

지방자치법상 ‘읍’ 설치 요건은 인구 2만명 이상에 대통령령으로 정한 세부조건은 △시가지를 구성하는 지역 인구비율이 전체인구의 40% 이상 △상업·공업 등 기타 도시적 산업에 종사하는 가구비율이 전체가구의 40% 이상을 근거로 한다.

덕산면은 4월말 현재 인구 2만3164명, 시가지 구성 인구비율과 도시산업 종사자 가구비율이 각각 80.3%, 82.6%로 읍 설치 요건을 충족하고 있다.

지난달 19일 행정안전부의 현지실사로 이 같은 요건 확인 후 읍 승격으로 이어졌다.

군은 오는 7월 1일 공식 승격을 목표로 자치법규 제정, 각종 공부·대장정비, 도로 시설물 등 안내표지판 정비 등 절차에 들어갔다.

주민들의 축하분위기 고조를 위해 대규모 행사도 준비 중이다

오는 6월 28일부터 승격 당일인 7월 1일까지 개청식과 가요프로그램 공개방송, 힐링 콘서트, 문화공연, 교향악단 초청공연, 덕산읍 발전 미래포럼, 덕산 꿀수박 시식회 등 다양한 주민참여 행사를 한다.

송기섭 군수는 “덕산읍 승격은 기업, 공공기관, 지역주민 등의 노력으로 이룬 결과”라며 “국가균형발전 정책 속에 중부권 발전을 이끄는 도시로 도약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뉴스1

음성타임즈  webmaster@estimes.co.kr

<저작권자 © 음성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음성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