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사회·교육
<사건사고> 삼성 덕정리 A빌라, 갑자기 '펑'…자고 있다 ‘날벼락'
화재현장.
불에 탄 전동킥보드.

음성군 삼성면 덕정리 소재 A빌라에서 17일 오후 12시 38분경 폭발사고가 발생했다.

화재 원인에 대해 집주인 B씨(남, 66세)는 “안방에서 자고 있던 중 거실에서 갑자기 ‘펑’하는 폭발소리가 들였다”고 말했다.

B씨의 말에 의하면 충전 중이던 전동킥보드 배터리가 폭발하며 불꽃이 발생했고, 순식간에 커튼으로 옮겨 붙었으나 소화기를 이용해 조기 진화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폭발로 일부 가전제품 및 유리창이 파손됐으나, 다행히 집주인 B씨는 소량의 연기를 흡입하는 등 가벼운 피해에 그친 것으로 전해졌다.

소방당국은 현재 자세한 화재원인을 조사 중이다.

 

 

고병택 기자  marco1717@naver.com

<저작권자 © 음성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병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