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사회·교육
음성종합운동장, 환호와 탄식…U-20 월드컵 축구 응원 열기 '후끈'
음성종합운동장에서 응원전을 펼치고 있는 주민들.
조병옥 음성군수가 응원단에 인사말을 하고 있다.

한국 축구의 새역사를 쓰고 있는 U-20 월드컵 대표선수들의 승리를 기원하는 300여 명의 음성군민들의 응원 열기가 음성종합운동장을 가득 메웠다.

폴란드 우쯔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결승전 대한민국과 우크라이나 경기 거리응원전이 16일 새벽 음성종합운동장에서 펼쳐졌다.

경기 시작 2시간 전부터 서서히 모여들기 시작한 응원단은 16일 오전 1시 휘슬과 함께 대형전광판을 통해 중계된 경기를 지켜보며 우리 선수들에게 힘을 불어 넣었다.

환호와 탄식이 교차했던 이날 거리응원전에는 조병옥 음성군수도 참여해 선수들의 선전을 기원했다. 비록 경기는 3대 1로 패했지만 마지막까지 투혼을 펼친 선수단에 큰 박수기 쏟아졌다.

한편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U-20 축구대표팀은 이날 폴란드 우치 스타디움에서 열린 우크라이나와의 결승전에서 1-3으로 역전패했다.

경기 시작 2시간전, 응원단이 자리를 잡기 시작했다.

고병택 기자  marco1717@naver.com

<저작권자 © 음성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병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