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TV 음성의 소리
<음성의 소리> 예산 6천억 시대 개막 … 조병옥 음성군수 시정연설

제318회 음성군의회 제2차 정례회 모습. (원내는 조병옥 군수)

조병옥 음성군수는 25일 열린 제318회 음성군의회 제2차 정례회에서 내년도 군정 운영방향과 비전을 제시하고, 이를 뒷받침 할 재정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조 군수는 2020년 예산안 제출에 따른 시정연설에서 ‘함께 잘 사는 행복한 음성’실현을 위해 군민이 체감하는 보다 많은 가시적 성과를 창출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정부의 확장적 재정과 보조를 맞추고 민선7기 공약사업의 차질없는 추진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인프라, 기반시설 투자 및 사회 안전망 구축 등에 집중 투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날 조 군수는 내년도 군정의 주요 운영방향으로 7대 과제를 제시했다.

먼저 일자리 창출과 서민경제 지원으로 활력이 넘치는 지역경제 실현, 고품질 농축산물 생산기반 및 유통체계 구축으로 경쟁력 있는 농촌 구축, 정주여건 개선과 사회기반시설 확충을 통한 골고루 잘사는 균형발전실현에 군정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다.

또한 차별없는 포용적 복지, 함께 누리는 건강한 음성 실현, 삶을 풍요롭게 하는 고품격 문화‧체육‧교육도시 기반 마련, 사람중심의 안전도시, 쾌적한 생활환경 조성, 군민과 함께하고 공감하는 소통행정을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내년도 음성군의 예산 총 규모는 전년도 당초예산보다 4% 증가한 6,075억원이다.

사회복지, 보건분야에 가장 많은 1,787억원(29.4%), 도로, 교통, 지역개발분야에 1,079억원(17.8%), 농업, 축산, 산림분야 864억원(14.2%), 환경 분야 933억원(15.4%) 등이 배정됐다.

예산 6천억원 시대를 개막한 조병옥 음성군수의 시정연설 일부를 <음성의 소리>에서 전한다.

허진 기자  estimes114@naver.com

<저작권자 © 음성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허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