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정치
충북혁신도시 소방병원 건립 최종 확정 … 예비타당성 조사 통과경대수 의원 “근거법 대표발의, 예타 통과 등 투트랙 방식 주효”
경대수 국회의원.

충북혁신도시 소방복합치유센터 건립이 최종 확정됐다.

27일 국회 경대수 의원에 따르면 이날 오전 소방복합치유센터(소방병원) 건립사업이 기획재정부 예비타당성 조사를 통과했다.

지난 19일 소방복합치유센터 설치 근거법의 국회 통과에 이어 예비타당성 조사까지 통과되면서 소방복합치유센터 건립이 최종적으로 확정된 것이다.

예비타당성 조사결과 종합평가(AHP) 0.533 및 비용편익(B/C) 1.08로 확인됐다.

앞서 지난해 7월 300병상 규모의 종합병원급 소방복합치유센터의 건립부지로 치열한 경쟁 끝에 음성(혁신도시)가 선정된 바 있다.

그러나 약 1,400억원의 예산이 투입되는 국책사업으로 국가재정법상 예비타당성조사를 통해 경제성과 정책성을 평가받아야 하는데 사업의 경제성 문제 등으로 당초 전망이 쉽지 않은 상황이었다.

경대수 의원은 “소방복합치유센터 유치가 확정된 순간부터 예비타당성조사를 대비해 적극 준비해 왔다”면서 “평가기간 내내 기획재정부와 한국개발연구원 등 정부부처와 꾸준히 소통·대응해 나갔다”며 이번 예타 통과에 대한 소회를 피력했다.

특히 이번 예타 통과에 대해 경 의원은 “대표발의한 소방복합치유센터 설치 근거법이 국회를 통과하면서 예타에도 긍정적인 영향력을 미쳤다”며 “국회 통과, 예타 통과 등을 겨냥한 투트랙 방식이 전략적으로 주효했다”고 말했다.

지난해 7월 6일 충북혁신도시 한국고용정보에서 진행된 현지실사단 방문시 소방병원 유치를 기원하는 주민들이 나와 있다.

이제 소방복합치유센터 건립을 위한 9부 능선을 넘었고 본격 공사를 위한 예산확보만 남은 상황이다.

경대수 의원은 내년도 소방복합치유센터 사업의 즉시 추진을 위해 국회 예산 심의과정에서 설계비 58억원을 반영시켰고 이 예산의 국회 통과를 위해 모든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고 밝혔다.

경대수 의원은 “군민들의 오랜 염원이 이뤄지기까지 이제 정말 얼마 남지 않았다”면서 “당장 내년부터 소방병원 건립의 첫 삽을 뜰 수 있도록 총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법률 통과와 예타 통과를 위해 함께 노력해준 군민들과 음성군, 소방청 관계자들에게도 감사드린다. 예산까지 확보해 조기에 소방병원이 건립될 수 있도록 많은 성원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고병택 기자  marco1717@naver.com

<저작권자 © 음성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병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혁신도시 수영장 '군민청원’ 4일차 115명 공감 …500명 돌파할까? icon국회로 간 조병옥 음성군수…소방병원, 세무지서 지원 요청 icon경대수, 소방병원 첫 단추 끼웠다…예비타당성 조사 대상 ‘선정’ icon1차 관문 통과한 소방병원 ‘산 넘어 산’…갈 길 바쁜 '경대수' icon<음성의소리> 소방병원 유치…지역구 의원들의 ‘환영 메시지’ icon<음성의 소리> 7부 능선 넘은 소방병원…경대수의 '虎視牛行' icon<음성의소리>소방병원 유치 일화…숨은 조력자 ‘윤인섭 세무사’ icon"중부4군, 뭉치면 산다"…소방병원 유치 악조건, ‘공조’로 극복 icon<음성의 소리> "소방병원 유치, 오늘부터 모든 것이 달라질 것" icon경대수의 뒤집기 '한판승'…소방병원 음성혁신도시 최종 확정 icon<속보> 소방복합치유센터, 충북혁신도시 최종 유치 확정 ‘낭보’ icon“소방병원, 음성군 단일화…진천군의 대승적 결단에 감사” icon소방병원 충북혁신도시 유치전 새국면… 진천·음성 '공조' icon'소방병원' 음성군으로, 진천군 통 큰 양보…후보지 단일화 합의 icon<음성의 소리> 긴박했던 하루…혁신도시 소방병원 현지실사 icon<음성의소리> 소방병원 유치, 간절한 소망…똘똘 뭉친 군민들 icon<음성의소리> 소방병원 선정 임박…3人의 마지막 총력전 icon<음성의소리> 소방병원 수싸움 치열…경대수의 묘수 '뒤집기' icon고사리손으로 쓴 간절한 소망…“소방병원, 꼭 지어 주세요” icon윤인섭 세무사, 소방복합치유센터 충북혁신도시 유치 ‘1인시위’ icon[특별기고문] 소방복합치유센터 유치에 총력을 icon충북혁신도시 소방병원 유치 염원, 중부4군 전역으로 확대 icon'소방복합치유센터' 충북혁신도시 유치전, 냉철하게 접근해야 icon충북혁신도시 주민들 "목숨 걸고 아프지 말아야 한다" icon음성군, 충북혁신도시 내 소방전문병원 유치 총력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