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플&라이프 인물
꽃동네학교 홍덕의 교사, 학교체육대상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상’ 수상
꽃동네학교 홍덕의 교사.

꽃동네학교는 28일 교육부 주최로 열린 '2019 학교체육대상 시상식'에서 홍덕의 교사가 '체육인재 육성 부문'에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이 시상식은 올해 4회째로 매년 학교체육활성화와 관련해 주요 정책과제 추진에 기여한 개인 및 기관, 단체를 발굴해 포상한다.

또한 관계자들의 사기 진작과 학교체육 활성화의 모범 사례 공유와 확산·정착을 위해 마련됐다.

포상대상은 온라인 서류 제출로 신청한 대상자 중 엄정한 온라인활동 평가, 서류심사를 통해 교육부 공적심사를 거쳐 최종 확정된다.

홍덕의 교사는 학생선수의 건강상태와 고충 및 애로사항 해소를 위해 가정과 연계한 꾸준한 상담 실시, 투명하고 공정한 학교 운동부 운영 등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또 분기별 자체 청렴 점검표 작성, 학생선수의 최저학력 보장을 위해 훈련지역에서의 기초학력보장 프로그램 등을 운영해 왔다.

이 밖에 학생선수의 인권보호 및 신체적 자율성을 침해 받지 않기 위한 인권 교육, 경기력 향상을 위한 체계적인 훈련 계획 수립 및 실천 등 학생선수의 육성을 위해 꾸준히 노력해왔다.

특히, 2013년부터 보치아 종목을 지도하며 각종 보치아 대회에서 금메달 6개, 동메달 2개를 획득하는 우수한 성적을 달성하고 개인의 특성에 따른 개별화 훈련을 실시한 바 있다.

홍덕의 교사는 “큰 상을 수상하게 되어 영광이다. 모든 교직원분들의 도움이 있었기에 훌륭한 체육 인재를 육성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학교체육의 발전과 체육인재 육성을 위해 연구하고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왼쪽에서 두 번째 홍덕의 교사. (제공=꽃동네학교)

음성타임즈  webmaster@estimes.co.kr

<저작권자 © 음성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음성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