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정치
감곡 우회도로 · 음성읍~신니 도로사업, 1단계 국토부 '통과'경대수 의원 "기재부와 지속적인 협력해 나갈 것"
총사업비 각각 1,205억원 및 346억원에 달해
국토부 제5차 국도·국지도 5개년 계획에 포함

감곡 우회도로 신설 및 음성읍~신니 도로개량사업이 가시화되고 있다.

국회 경대수 의원(사진)은 6일 감곡IC~이천 진암(국도38호선) 5.61km 4차로 신설사업과 음성읍~충주 신니(국지도49호선) 5.45km 시설개량사업 등 2개 구간이 국토부 제5차 국도·국지도 5개년 계획에 최종 포함됐다고 밝혔다.

총사업비는 각각 1,205억원과 346억원에 달한다.

기획재정부는 500억원 이상인 사업에 대해 일괄 예비타당성조사를 실시하게 된다.

결과에 따라 올해 말경 500억원 미만 사업과 함께 최종 국도·국지도 5개년 계획을 확정할 예정이다.

감곡 우회도로는 음성 감곡~이천 진암 구간으로 감곡역사 및 역세권개발로 교통량과 물류수송이 증가해 심각한 교통혼잡이 예상되는 구간이다.

음성읍~충주 신니 구간은 도로폭이 협소하고 굴곡이 심한 위험한 구간으로 경 의원은 지난 2016년 국비지원이 가능하도록 지방도에서 국지도로 승격시킨 바 있고 본격적인 공사착수를 위해 국지도 5개년 계획반영을 추진해 왔다.

경대수 의원은 "2개 구간의 도로사업을 5개년 계획 국토부 안으로 확정시키기 위해 국토부, 국토연구원 등 실무부서와 여러차례 협의를 거쳐 왔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지역의 접근성 향상과 원활한 물류유통, 주민안전 확보를 위해 우리 지역에 꼭 필요한 사업”이라며 “이제 기재부와의 지속적인 소통과 협력을 통해 반드시 두 개 구간을 국도·국지도 5개년 계획에 포함시켜 나가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음성타임즈  webmaster@estimes.co.kr

<저작권자 © 음성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음성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