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음성군
삼성면, 코로나19 극복 지원 릴레이
(오른쪽에서 두번째) 김남국 삼성면 이장협의회장, (왼쪽) 김정묵 삼성면장. (제공=음성군)

음성군 삼성면에 코로나19를 극복하기 위한 따뜻한 지원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

삼성면 이장협의회가 24일 관내 삼성, 청룡, 능산 초등학교에 다니는 학생 300여명에게 전달해달라며 1000여장의 마스크를 학교에 기부했다.

김남국 삼성면 이장협의회장은 “지역의 어린이들을 위해 회원들의 자발적 참여로 마련된 마스크가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같은 날 삼성면 덕정리에 위치한 마이제 낚시터 사장 구응서 씨도 삼성면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층에게 전달해달라며 성금 100만원을 기탁했다.

구응서 마이제 낚시터 사장은 “코로나19로 인한 지역경제 침체로 더 힘들어진 저소득층의 삶에 작은 도움이라도 드리고 싶은 마음으로 준비했다”고 말했다.

또한 삼성면 기업체협의회가 25일 삼성면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코로나19로 어려워진 지역경제를 돕기 위해 성금 100만원을 기탁했다.

박희춘 삼성면 기업체협의회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에 모두가 조금씩 고통을 분담해서 위기를 극복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김정묵 삼성면장은 “모두가 어려운 시기에 따뜻한 마음을 베풀어주신 각계각층의 도움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모두가 일상생활로 복귀할 수 있도록 코로나19의 종식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음성타임즈  webmaster@estimes.co.kr

<저작권자 © 음성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음성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