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사회·교육
음성경찰서, 고객돈 2천만원 지켜낸 신협 직원에 '감사장'
(제공=음성경찰서)

음성경찰서는 16일 보이스피싱 범죄예방에 유공이 있는 신협 직원에게 감사장을 전달했다.

해당 직원은 지난 7일 ‘돈을 갚지 않으면 아들의 장기를 팔겠다’며 보이스피싱 전화에 속아 현금 2,000만원을 인출한 피해자를 발견하고, 신속히 경찰에 신고해 고액의 보이스피싱 범죄피해를 막아냈다.

남정현 서장은 “신협 직원 덕분에 보이스피싱 범죄의 큰 재산상 피해를 막을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지능화 되어가는 보이스피싱 범죄 예방 홍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음성타임즈  webmaster@estimes.co.kr

<저작권자 © 음성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음성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