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핫이슈
충북, 올해 첫 검정고시 응시율 89.33%…787명 도전
10일 서울 성북구 월곡중학교에서 열린 2021학년도 1회 고등학교 검정고시에서 수험생들이 시험 준비를 하고 있다./뉴스1

충북도교육청은 10일 치러진 올해 첫 초·중·고졸 검정고시 응시율이 89.33%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청주 복대중학교와 충주 충일중학교, 청주교도소, 청주소년원에서 치러진 검정고시에는 초졸 60명, 중졸 188명, 고졸 763명 등 1011명이 지원했다.

1교시 응시자는 초졸 56명, 중졸 165명, 고졸 566명 등 모두 787명으로 89.33%의 응시율을 보였다.

지난해 2회 검정고시 91.2%보다 다소 낮았다. 최근 2년간 검정고시 응시율은 2019년 1회 87.52%와 2회 87.55%, 2020년 1회 83.49%와 2회 91.2%였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때문에 별도의 시험실에서 응시하거나 자가격리 중 응시, 확진자 응시는 없었다.

시험은 사회적 거리두기 1.5단계 연장에 따라 시험장 출입구 단일화, 응시자 마스크 착용, 발열 유무 확인, 시험실당 응시인원 제한 등 강화된 방역수칙 준수하에 치러졌다.

합격자는 5월11일 도교육청 누리집을 통해 발표한다. 합격생들에게는 휴대전화 문자메시지도 발송된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자세한 내용이나 궁금한 것이 있으면 도교육청 누리집의 '채용시험'에서 확인할 수 있다"고 전했다./뉴스1

음성타임즈  webmaster@estimes.co.kr

<저작권자 © 음성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음성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