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스포츠 건강&의료
우리집을 지키는 ‘가장 가까운 119’음성소방서,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 집중 홍보

음성소방서(서장 김철기)는 주택 화재로 인한 각종 인명, 재산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를 집중 홍보한다고 16일 밝혔다.

소방서에 따르면 지난해 봄철 발생한 화재 중 주거시설에서의 인명피해가 가장 컸으며 원인으로는 부주의 화재가 가장 큰 비율을 차지했다.

주택용 소방시설은 소화기와 단독 경보형 감지기로 아파트와 기숙사를 제외한 단독·연립·다가구주택은 법적 의무 설치 대상이다.

소화기는 세대별·층별 눈에 잘 보이는 곳에 1대씩 비치해야 하며 단독 경보형 감지기는 방과 거실 등 구획된 실마다 1개씩 설치해야 한다.

소방서 관계자는 “주택용 소방시설은 가족과 이웃의 안전을 지키는 필수적인 소방시설”이라며 “안전한 음성군을 위해 주택용 소방시설 보급 확대와 소방안전교육 및 훈련을 적극확대하겠다”고 말했다.

(제공=음성소방서)

음성타임즈  webmaster@estimes.co.kr

<저작권자 © 음성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음성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