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경제
“지역경제 뿌리 살리기” … 음성군, 전통시장 · 상점가 시설현대화사업 박차충북도 공모 선정, 안전하고 쾌적한 시장환경 조성
호스릴소화전 교체, 경관조명설치, CCTV 설치 등
호스릴소화전 설치 모습/제공=음성군청.

음성군은 안전하고 쾌적한 시장 환경 조성을 위해 전통시장 및 상점가 시설현대화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18일 군에 따르면 지난해 11월 충청북도 전통시장 및 상점가 시설현대화사업 공모사업에 선정돼 지역 상권 활성화를 위한 전통시장 소화전 설치사업과 경관조명 설치사업을 추진 중이다.  

전통시장 소화전 설치사업은 음성시장, 무극시장, 삼성시장 등 3개 시장에 7천5백만원을 투입해 화재에 취약한 전통시장 공용구간 내 노후화된 소화전함을 철거하고 호스가 상시 연결된 상태의 호스릴소화전으로 교체하는 사업이다. 

전통시장 화재사고는 초기 진압을 통한 골든타임 확보 및 신속한 대응 능력이 무엇보다 중요한 재난이다.

군은 이번 사업을 통해 안전한 시장 환경 조성은 물론 시장 상인 및 시장을 방문하는 군민의 생명과 재산 보호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호스릴소화전 설치 모습/제공=음성군청.

또한 군은 누구나 찾고 싶은 시장 만들기를 위해 6천7백만원을 들여 음성시장과 설성골목형상점가(음성읍 시장로 53 ~ 130) 가로등에 경관조명을 설치하는 전통시장 및 상점가 경관조명설치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군은 상인과 군민, 고향을 방문하는 귀향객에게도 달라진 상권 분위기와 쾌적한 시장 환경을 느끼실 수 있도록 다가오는 추석 명절 전까지 경관조명 설치를 마무리한다는 방침이다.

앞서 군은 지난 상반기에는 대소시장 주 출입구 지주 간판 설치사업, 삼성시장 CCTV 설치사업을 완료해 안전하고 깨끗한 시장 환경 조성에 힘쓰고 있다.

대소전통시장 지주간판 설치 모습/제공=음성군청.

한편, 지난 6월에는 설성골목형상점가 노후전선 정비사업이 중소벤처기업부 공모사업에 선정돼 1억2천만원의 사업비를 확보했으며, 군은 2회 추경에 반영되면 신속하게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군은 앞으로도 전통시장 및 상점가 경쟁력 강화와 상권 활성화를 위해 지속적인 활성화 사업 발굴에 총력을 기울일 계획이다.  

조병옥 군수는 “이번 사업으로 침체된 전통시장의 활력 제고와 달라진 상권 분위기 조성이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지역 경제의 뿌리인 전통시장과 상점가의 경쟁력을 높이고 모두가 상생·발전할 수 있도록 상권 활성화 사업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음성타임즈  webmaster@estimes.co.kr

<저작권자 © 음성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음성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