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플&라이프 사람들
무극중 유도부, 2023 회장기 전국유도대회 金2 획득 ‘한판승’남중부(-48kg 이하급) 개인전 이한율 금메달
여중부(-63kg 이하급) 개인전 이창아 금메달 
(왼쪽부터) 이한율 선수, 이창아 선수, 박성호 지도자/제공=음성교육지원청.

음성 무극중학교 유도부가 지난 7일부터 9일까지 충남 보령종합체육관에서 열린‘2023 회장기 전국 유도대회 겸 2024년 국가대표 1차 선발전대회’에 총 5명이 출전해 2개의 금메달을 획득하는 기염을 토했다.

이번 대회에서 남중부 –48kg에 출전한 이한율(중3) 선수는 강한 정신력으로 결승까지 올라 김유찬(부평서중) 선수에게 안뒤축 감아치기 절반 2개의 기술로 전 경기 한판승이라는 경이로운 경기력을 보이며 정상에 올랐다.

또한 여중부 이창아(중2) 선수는 결승전에서 압도적인 경기력으로 곽유주(플라이유도센터) 선수에게 허벅다리 절반과 업어치기 한판승을 거두며 값진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올해 전국대회 3관왕을 거머쥔 이창아 선수는 현재 2학년이라는 점을 감안하면, 내년에 열릴 제53회 전국소년체육대회는 물론 앞으로의 성장이 더욱 기대된다.

한편 무극중 유도부의 이 같은 성과는 박성호 지도자 및 열정적으로 훈련에 임한 선수들의 노력과 선수들이 운동에 전념할 수 있도록 학교의 적극적인 지원과 관심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는 평가다.

박성호 지도자는 “신명남 교장선생님을 비롯한 무극중학교의 적극적인 지원과 관심으로 유도부가 운동에만 전념할 수 있는 토대가 마련됐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음성타임즈  webmaster@estimes.co.kr

<저작권자 © 음성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음성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