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TV 포토
반기문 평화기념관 ‘꼬마 단골’관람객 대상, ‘감사’ 체험학습 프로그램 인기리 운영
반기문 평화기념관 꼬마 단골, 반예서(4세) 양과 할머니.

제8대 유엔사무총장 반기문 평화기념관에서 ‘감사’를 주제로 운영되는 체험학습 프로그램이 관람객들에게 큰 인기를 끌고 있다.

평화기념관에서는 주말 체험학습 프로그램으로 토요일에는 ‘감사의 마음을 담은 카네이션 브로치 만들기’를, 일요일에는 ‘감사의 마음을 담은 카네이션 천연비누 만들기’를 오후 2시부터 4시까지 각각 선착순 20명을 대상으로 무료로 진행하고 있다.

주말에 평화기념관을 찾는 관람객들의 관심과 인기를 끌어 조기마감은 물론, 단체참가 문의도 증가하고 있다.

반기문 평화기념관을 찾은 꼬마 손님들.

평화기념관 체험학습 프로그램은 꼬마 단골도 생겼다.

청주시 청원구 율량동에서 거주하고 있는 반예서(4세) 양은 매주 원남면 할머니 댁을 찾을 때마다 할머니의 손을 이끌고 평화관을 찾아 다양한 체험학습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반예서 양의 할머니는 “손녀딸이 집에 오면 항상 평화기념관을 가자고 조른다”며 “손녀딸이 자라서 할머니 집을 생각하면 평화기념관의 좋은 추억도 함께 떠오를 것 같다”고 전했다.

정선구 평생학습과장은 “평화기념관이 할머니와 손주에게 소중한 추억을 남겨준 것 같아 큰 감동을 느꼈다”며 “관람객에게 평화기념관을 더욱 더 뜻 있는 공간으로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화답했다.

음성타임즈  webmaster@estimes.co.kr

<저작권자 © 음성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음성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