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경제
음성군, ‘삼성 수출배’ 올해 첫 대만 수출
(제공=음성군)

음성군의 대표 농특산물 중 하나인 ‘삼성 수출배’가 3일 선적식을 갖고 올해 첫 대만 수출 길에 올랐다

이번에 수출하는 ‘삼성 수출배’는 음성군 생산자 단체인 삼성수출배작목반(대표 진의장)에서 재배한 신고배로 해상을 통해 대만으로 수출하며 수출물량은 16톤(약 4만 달러) 정도이다.

13명의 전문 배 수출 농가로 구성된 삼성수출배작목반은 20㏊ 규모의 재배면적에서 연간 200여 톤의 배를 생산하고 있다.

2007년 농림축산식품부 지정 농산물 수출단지로 선정됐으며 2006부터 매년 100~200톤의 고품질 배를 대만으로 수출하고 있다.

한편 음성군에서는 배, 복숭아, 버섯, 쌀 등 다양한 지역농산물이 수출되고 있으며, 수출 전문단지 육성, 수출전략 농산물 해외 마케팅 지원, 수출 물류비 지원 등 다양한 사업을 통해 수출 농산물 재배농가의 적극적인 해외시장 개척 활동을 지원하고 있다.   

음성타임즈  webmaster@estimes.co.kr

<저작권자 © 음성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음성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