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경제
음성군, 원남 하당리서 돌발병해충 공동 방제작업 실시
(사진제공=음성군청)
(사진제공=음성군청)

음성군은 5일 ‘공동방제의 날’로 정하고 원남면 하당리 일대에서 돌발병해충 공동 협업방제를 진행했다.

군은 기후변화로 인해 병해충 발생 위험이 커짐에 따라 돌발병해충 발생과 피해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충주 국유림관리소와 함께 돌발병해충 약ㆍ성충기 공동 협업방제를 시행했다.

대상 지역은 원남면 하당리 일대 야산 10ha이며, 미국선녀벌레 등의 돌발병해충 확산 방지와 2차 피해 최소화를 위해 농약관리법에 따라 등록된 약제를 광역방제기를 이용해 살포했다.

강호달 산림녹지과장은 “산림병해충 발생과 민원이 증가함에 따라 예찰활동 및 방제작업을 강화할 것”이라며 “돌발해충으로 인한 시민들의 불편과 피해를 최소화하고 효과적인 방제를 위해 유관기관과 협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음성타임즈  webmaster@estimes.co.kr

<저작권자 © 음성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음성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